메인 > 세무회계뉴스 > 국세

홍대의 핫플레이스…경의선 책거리 No. 372327
홍대 주변 출판의 도시에 만든 책거리

s

◆…홍대입구역 6번 출구 근처에 있는 경의선책거리 조형물

시작은 홍대입구역 6번 출구다. 지하에서 빠져 나와 뒤로 돌아가면 경의선책거리라고 쓰인 조형물이 보인다. 이곳에서 출발해 와우고가차도 아래 구역까지 이어지는 길이 경의선책거리다.

약 250m로 이어지는 길에는 다양한 주제의 책을 전시하고 판매하는 책방과 문화공간이 있다. 경의선책거리에서는 책방이 주관하는 행사도 다채롭게 열린다. 길을 걷다보면 책을 나타내는 작품과 도서 정보도 쉽게 접하게 된다. 운영사무실 옆에 자전거 주차 공간이 있으니 누구나 이용하면 된다.

경의선책거리 조형물 바로 옆에는 이곳을 간단히 소개한 글이 새겨져 있다. 위에는 독서 중인 여자와 기타 연주를 하는 남자를 형상화한 설치작품이 보인다. 경의선책거리와 음악의 거리 홍대 주변을 상징한 작품이다. 바로 옆에는 경의선책거리에서 기획 중인 행사와 도서 정보를 알려주는 야외 홍보게시판이 붙어 있으니 참고하면 된다.

s

◆…경의선책거리 입구의 책을 읽고 있는 여자 조형물

경의선은 1906년 용산과 신의주를 잇는 철길을 말한다. 일제강점기 시절까지만 해도 남북을 오가는 주요 교통수단이었다. 전쟁과 분단을 겪으며 오랜 세월 기차 운행이 멈췄으나 2000년 남북정상회담 이후 경의선 복원사업을 시작해 2009년 서울역에서 문산역까지 광역전철이 개통된다.

이때 '용산~가좌'를 연결하는 6.3㎞의 용산선구간은 지하화하면서 지상에 경의선숲길을 만든 것이다. 출판사가 많은 홍대입구역 주변에 책거리를 만든 건 자연스런 일이었다.

s

◆…다양한 책들을 만날 수 있는 경의선책거리 책방

10개의 부스에서 즐기는 책과 문화생활

경의선책거리에는 책을 전시, 판매하거나 행사를 개최하는 부스를 10개 운영 중이다. 부스의 이름에는 모두 '산책'이라는 단어를 조합해 이곳이 책을 즐기며 걸을 수 있는 길이라는 특성을 살렸다. '공간산책'에서는 저자와의 만남, 북 콘서트, 강연회 등이 열린다.

전시와 소규모 모임, 공방 체험 프로그램 등은 '미래산책', '창작산책', '문화산책' 등에서 개최된다. 출판사가 운영을 맡은 책방도 있다. '여행산책', '예술산책', '아동산책', '인문산책', '문학산책', '테마산책' 등에서는 부스 이름과 관련한 도서를 읽거나 구입할 수 있다.

a

◆…아동산책에서는 '야생동물 흔적'을 전시 중

각 책방에서는 다양한 볼거리를 전시하거나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길에서 만나는 책 조형물

경의선책거리에는 부스 외에 책을 주제로 다양한 전시물들이 야외에 설치되어 있다. 문화산책을 지나면 야외 객석 위 담벼락에 책장에 꽂힌 책 모양을 닮은 도서 조형물을 붙여놓았다.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역사란 무엇인가>,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등 도서 제목이 새겨진 조형물을 보고 있으면 책 한 권 꺼내들어 읽고 싶은 마음이 절로 인다. 끝에는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 책을 꺼내는 소녀상도 있다.

a

◆…도서 조형물들이 책장에 책이 꽂힌 모양을 닮았다.

다음은 '텍스트의 숲'이다. 글자를 숲 모양으로 형상화해 짧은 산책을 즐기는 구역이다.


a

◆…해가 진 텍스트의 숲에 조명이 들어와 있다.

텍스트의 숲을 지나 와우고가차도 아래에 이르면 포토 존으로 유명한 '책거리역'이다. 경의선에 기차가 다닐 때 세교리역과 서강역 사이에 자리한 이곳을 책거리역으로 꾸몄다. 바닥에는 경의선 철길 흔적과 쇄석들이 보인다. 민트색으로 한껏 멋을 부린 책거리역 주변에는 추억을 남기기 위해 사진을 찍는 이들이 유독 많다.

d

◆…경의선책거리에서 사진 찍기 가장 좋은 책거리역

책거리역 맞은편은 '와우교 게시판'이다. 와우고가차도 아래 '오늘 당신과 함께 할 책은 무엇입니까?'라고 쓰인 질문이 오가는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한다. 게시판에는 매달 시민들에게 권하는 도서 목록과 홍보 포스터를 전시한다.

s

◆…오늘 당신과 함께 할 책은 무엇입니까?

경의선책거리 주변도 걸으면서 구경할 곳이 많다. 와우고가차도를 지나면 '땡땡거리'다. 철길로 기차가 다닐 때 건널목 차단기가 내려가면서 '땡땡'거리는 소리가 났다고 해서 붙인 이름이다.

d

◆…어둠이 깔린 경의선책거리

경의선책거리는 야경이 유독 아름다워 데이트를 즐기는 이들이 많이 찾는데 그중 와우고가차도 위에서 보는 풍경이 가장 멋지다.

(자료제공=한국관광공사 대한민국구석구석)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